본문

필름을 따라가는 센서는 없는 것인가? (캐논 1N 사진 有)



재밌는 얘기 하나 해볼까요?

아주 아주 오래전 필름이란걸 만들었습니다.
빛을 이용해
눈에 보이는 것을 담아두려는 인간의 노력...

카메라라는 낯선 기계의 발명...

빛을 담는
그 근본에는 카메라가 있지 않았고 필름이 있었습니다.

이제 세월이 흘러 고리타분한 필름 따위는 편의점에서도 사라지고
철지난 유원지의 가겟집에서나 오랜 먼지와 함께
유효기간 지난 필름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재밌는 것은...

아직도 우리가 신봉하는 디지털은 필름을 쫓아가지 못합니다.



DSLR로 드라마를 찍고
6mm 캠코더로 영화를 찍으며
죽인다고 난리치고
심도 얕아서 너무 좋고
작고
간편하고
조명도 덜 들고

혁명이라고 얘기하지만

실제로 아직 디지털은 필름을 따라가지 못합니다.


필름의 관용도, 계조 등의 어려운 말을 안쓰더라도
쉽게....

느낌을 쫓아갈 수가 없습니다.


먼 훗날
만약 DSLR이 필름을 앞질렀다고 한다면
그것은
사람들의 느낌이 달라진 것일 뿐...

여전히 우리의 디지털은 아날로그 감성을 따라잡을 수 없을겁니다.




왠지 아세요?

요부분이 재밌습니다.

사람들은 점점
약간의 느낌을 손해보더라도 편한 것을 찾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디지털이 아날로그를 영원히 못이기는겁니다.

편하려면 포기하는 부분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이 점이 안타까운 디지털의 현실입니다.




아바타 같이 멋진 3D 영화를 볼 수 있는 요즘...
그래도
그 허접한...
아저씨들 나와서 합창하는 모습에 눈물 흘리고
바보 형들 나와서 레슬링하는 모습을 보면서 가슴 졸이는...

우리는 어쩔 수 없는 아날로그입니다.


우리 후세들이 과연
합창의 의미를 느낄 수 있을까요?
짜고치는 고스톱인 레슬링을 보면서 긴장할까요?

내가 노래하지 않으면 다른 사람들이 힘들다는 것,
내가 돋보이려 약속을 어기면 화음과 레슬링 기술은 망가진다는 것...
내가 위험한 기술을 담당하지 않으면 다른 사람들이 위험하고 고생한다는 것...

그 때문에 최선을 다해 노력하고
함께 해냈다는 공동체 의식에 눈물 흘리는

아날로그 감성은 영원한 것일까요?

오랜만에
아들들 필름 사진을 
올리는 이유가

뭐, 그렇습니다...


 

Nikon COOLSCAN V ED




Nikon COOLSCAN V ED




Nikon COOLSCAN V ED




Nikon COOLSCAN V ED


자, 이제 여러분들이 그토록 신봉하는

디지털 사진을 보시죠...




Canon EOS 5D Mark II | 1/4000sec | F/1.4 | 50.0mm | ISO-200


어떤가요?

디지털 사진입니다.


Canon EOS 5D Mark II | 1/2500sec | F/1.4 | 50.0mm | ISO-200



여러분 눈에는
벌써
디지털 사진이 더 멋지게 보이지는 않나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24

  • 게스트 썸네일
    빠리불어
    2010.10.08 23:59 신고

    그런 것 같기도 하고... ㅡㅡ;;;;

    근데 카메라보다 필름이 더 일찍 생겼다는 말이 참 생소하네여..

    왠지 카메라가 더 빨라야 할 것 같은...


    아빠를 닮아 멋진 꼬마신사들,

    반가워 ^^*

    덕분에 많이 배우고 갑니다... ^^*

  • 게스트 썸네일
    2010.10.09 01:01 신고

    저도 아직 필름을 사용해요.... 아직까지 관용도는 필름이 더 좋은거 같아요.

  • 게스트 썸네일
    모노크롬
    2010.10.09 01:11 신고

    세대가 바뀌고 필름이 박물관의 유물이 되었을 때 이런 생각을 나도 할려나 했었지만
    디지털의 쨍한 화질에 눈이 더 가는건 왜 일까요
    필름 사진을 그동안 많이 못봐서 그런가....

    • 게스트 썸네일
      2010.10.09 19:49 신고

      저도 오랜만에 필름 사진을 꺼내보니
      제 눈이 참 많이 변했구나라고 느낍니다

  • 게스트 썸네일
    123123
    2010.10.09 16:59 신고

    도상홍님이 색에대해 잘 얘기해 주셧는데요

    본문에서 비교한 사진들은 일단 빛이 다릅니다.

  • 게스트 썸네일

    아직까지는 필름마다 고유하게 간직하고 있는 색감은 많은 분들이 놓지 못하고 있다고 보여집니다.
    그러니 디카로 사진을 찍고 이런 저런 프리셋을 적용하는 것이겠죠.^^
    저는 아직 필카의 색감이 더 좋습니다.ㅎㅎ

    • 게스트 썸네일
      2010.10.15 11:18 신고

      네 저도 필름의 느낌을 버릴 수 없어서
      아직도 필름을 가끔 쓰고 있습니다

  • 게스트 썸네일
    노나
    2010.10.15 09:07 신고

    요즘 피디님 블로그에 빠져있는 1인입니다.ㅎㅎㅎㅎ 예전에 아버지가 필름사진기로 사진찍어주시던 때가 생각이 나네요.

    • 게스트 썸네일
      2010.10.15 11:18 신고

      앗 혹시 편집장님???
      필름의 감동은 역시 느낌인 것 같습니다

    • 게스트 썸네일
      노나
      2010.10.15 12:42 신고

      앗 아니에요. 저는 그냥 미국에서 공부하는 학생이에요. 피디님 사진에 끌려서 자주 방문하고 있습니다.ㅎㅎ

    • 게스트 썸네일
      2010.10.15 13:14 신고

      아 그렇군요
      편집장 중에 노나라는 실명 이름이 있습니다 ㅎㅎ
      꽤나 특별한 이름인데요
      암튼 반갑습니다

  • 게스트 썸네일
    권진욱
    2010.10.24 09:13 신고

    무보정 사진을 보더라도.. 필름의 사진이 좋다고 느껴지는 건
    어릴적부터 봤던 추억의 색감이 아닐까 싶군요.. 사실 디지털은
    선명한 실사에선 필름보다 앞서지만 찍는 사람 입장에서는
    찍고 현상해서 기다리는 시간이 아날로그의 향수인거 같습니다.

  • 게스트 썸네일
    하늘아래
    2010.11.20 01:15 신고

    필름도 필름나름이지요.. 몽땅다 구라색은 아닙니다ㅎㅎ. 비싼건 틀려요ㅋㅋ
    어차피 색감은 주관적이고..개인마다 다 틀려요..필름유져도 이필름 저필름 쓰다가
    나중에는 자기가 마음에드는 필름을 주로 쓴답니다..
    많은 사진가들이 예전에 코닥필름을 선호했던 이유가 실제 사물의 색을 제대로
    표현해 주어서 코닥을 선택했습니다.물론 다른필름은 약간 과장되어 화려함이 나타났지만요..
    때론 그런걸 좋아하시는 분도 있지요(리얼라 좋아하시는 분은 리얼라만 쓰듯이..)
    코닥의 DSLR이 아직까지 사랑받는 이유 또한 제가 보기엔 다른 메이커보다
    실제 색을 그대로 반영해주기 때문입니다. 과장되어 화려한 색감보다는 실제 색의
    수수함이 코닥의 매력이지요..
    그리고 디지털의 아쉬운점은 여러필름을 쓰면서 다양한 색을 즐길수 있는 필름카메라에 비해 이미지프로세서에 묶여 색을 보는게 단순해져 많은 유져들이 색을 보는 감각이 떨어지고 있는 현실이 좀 아쉽지요..이색,저색 직접 찍어보고 느껴봐야지 좀 트이는데..물론 뽀샵도 있지만 필름에 따른
    색감변화에는 미치지 못하니까요..

    • 게스트 썸네일
      2010.11.22 15:35 신고

      하늘아래님 참 자세히 잘 표현해주셨네요
      코닥이 수수한 동네 아낙네라면
      리얼라 류는 멋쟁이 서울여자라고 볼 수 있겠네요 ㅎㅎ
      전 수수한 아낙네가 좋더라고요

  • 게스트 썸네일
    2012.03.06 00:35 신고

    개인 일종의 교사가 싶습니다. 교사가 최고 직업의 구성 요소이기 때문에 그건. 그 일은 그들이 더 젊은 사람들과 친목을하게됩니다.

  • 게스트 썸네일
    2012.03.06 00:36 신고

    의미있는 단어

  • 게스트 썸네일
    2012.03.06 00:37 신고

    영화관은 즐거움을주는 경향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집에서 이해를해서는 안됩니다. 그렇지 않으면, 그들은 빠른 오락을 좋아해요.

  • 게스트 썸네일
    2012.03.06 00:38 신고

    을 할 것입니다.

  • 게스트 썸네일
    2012.03.20 04:10 신고

    우수한 기사를 토론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래서 내가 공부를 사랑하고 나는 종종 이런 유익한 정보를 찾고 읽을 가치가 있나.

  • 게스트 썸네일
    차칸늑떼
    2012.05.14 17:07 신고

    눈아파요ㅜ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