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박보검때문에 시킨 도미노피자 와규 앤 비스테카 피자 맛 리뷰

 와규 앤 비스테카 피자 곡물도우 리뷰


Canon EOS 5D Mark IV | 1/30sec | F/2.0 | 35.0mm | ISO-125


도미노 피자는 정말 오랜만에 시켜봤다.

광고보고 시키는 일이 거의 없는데 

박보검 광고에는 넘어가고 말았다.

내가 좋아하는 와규와 비스테카, 그 맛이 어떨까?


[도미노피자 TVCF] 9월 23일 출시, 담백하고 풍성한 맛의 향연 '와규 앤 비스테카 피자'



도미노피자 상자에는 박보검이 아니라 송중기가 떡하니 박혀 있었다.

아래 작은 팜플렛으로 송중기와 박보검이 보인다.



Canon EOS 5D Mark IV | 1/30sec | F/2.0 | 35.0mm | ISO-250

Canon EOS 5D Mark IV | 1/30sec | F/2.0 | 35.0mm | ISO-320



박보검 피자 광고에 있는 저 어마어마한 와규 같은 물체는

당연히 안들어있고





비스테카와 와규 크럼블이 들어있는데




정말 박보검의 리얼한 이 표정처럼 맛이 있을까?

도미노 피자 와규앤비스테카.



상자를 열어보니 아....

역시 요즘 피자헛 등의 트렌드답게 

어마어마한 것이 많이 들어있다.



Canon EOS 5D Mark IV | 1/40sec | F/5.0 | 35.0mm | ISO-5000


도우가 곡물 도우인데 이거 쫀득 쫀득하고 의외로 나쁘지 않다.

하지만 비스테카는???



Canon EOS 5D Mark IV | 1/30sec | F/5.0 | 35.0mm | ISO-5000


솔직히 얘기해야겠지?

여기부터는 개인 취향이니까 욕하지 마시고 그냥 참고만 해주시기를...


일단 나의 입맛으로 치면 애들 입맛은 아니고

전세계 다양한 맛과 향을 즐겨왔기에 싼 입은 아니다.

그러니까 이 얘기는 내가 맛없다고 해서 모든 사람이 맛없는 것은 절대 아니라는 얘기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나는 맛 없었다.

나는 원래 아무 것도 안들어있는 피자 치즈를 좋아하는 사람이기에

다시 한번 말하지만 개인적인 취향이 많이 들어가 있다.




우선 와규 크럼블은 보통 소고기와 와규의 차이를 가릴 수 없음으로 큰 의미가 없는 듯...

비스테카는 바짝 구워서 거의 베이컨 분위기까지 갔으므로 

고기의 육질이니 식감이니 하는 현혹의 홍보 리뷰는 믿지 마시기를...


일단 도미노 피자 와규 앤 비스테카의 가장 큰 문제는 부담스러운 짬뽕 느낌인데

대중들이 가장 좋아한다는 단맛을 넣어서 나는 무조건 거부 반응이 왔다.


단 음식을 워낙 싫어하기 때문에 ㅜㅜ


단맛의 정체가 뭔지 한참 찾았는데 

처음엔 고구마 피자인 줄 알았다.

그런데 고구마가 아니라 단호박이었던 것 같다.

커다란 단호박이 눈에 보임.


난 이 세상 피자 중에서 고구마 피자를 제일 싫어한다.

고구마도 좋아하고 피자도 좋아하는데 고구마 피자는 안 좋아한다.


그런데 마치 고구마 피자같은 느낌이 강했다.


한가지 칭찬해 주고 싶은 것은 버섯.

버섯이 크고 살아있었다.


아, 그리고 치즈도 굉장히 풍부해서 고소했다.

로마노 크림치즈와 파르메산, 모짜렐라와 프로볼로네 등 5가지 치즈가 섞여 있는데

로마노 크림치즈가 입에 딱 달라붙었다.


단 맛만 없었으면 큰 점수를 주고 싶었는데 아쉽다.


그리고 이벤트로 사이드시시가 모두 50%


Canon EOS 5D Mark IV | 1/30sec | F/2.0 | 35.0mm | ISO-250


같이 주문하면 50% 할인이라고 하여 시킨 화이트 리조또.

전단지에 있는 모습과는 차이가 많았지만 이건 참 맛있었다.

거의 악마의 레시피였던 것 같다.


요즘 탄수화물 안먹으면 살빠진다는 것이 유행이기는 한데

역시 쌀이 들어가야 ㅜㅜ


와규앤비스테카 피자 싸게 먹는 법은 

화요일 40% 할인되고 사이드디시를 반값에 시키면 라지 피자를 2만 3천원대 정도에 먹을 수 있다.



신고


댓글 6

  • 게스트 썸네일
    여름
    2016.09.26 12:00 신고

    단맛은 단호박때문이 아니라 옥수수 시럽때문입니다. ㅎ

    • 게스트 썸네일
      2016.09.26 12:13 신고

      앗. 어떻게 아셨습니까?

    • 게스트 썸네일
      여름
      2016.09.26 13:07 신고

      설탕은 비싸서 옥수수 시럽을 씁니다, 미국에서는요. 한국은 미국식이니까 당연히 옥수수 시럽을 씁니다. 캘리포니아에 사는 멕시코인들은 멕시코에서 코카콜라를 밀수해 마신다고 합니다. 물론 미국에서 사는 것보다 더 비쌉니다. 이유요? 거긴 단맛을 사탕수수로 낸다고 합니다. 그래서 맛이 다르다고 하더군요. 냉정히 말하면 한국인과 미국인, 캐나다인은 옥수수 시럽의 단맛에 길들여진 사람들입니다. 하지만, 세상에는 여러 가지의 단맛이 존재합니다. 지금 당장 나가서 선인장에서 만든 설탕이나 maple syrup을 뿌려서 먹어보면 뒤통수를 맞은 것 같은 충격을 받으실수 있습니다. ^^*

  • 게스트 썸네일
    도미노피자
    2016.09.27 09:51 신고

    고객님, 안녕하세요. 도미노피자 입니다. :)
    먼저, 도미노피자에 대한 관심과 애정으로 소중한 의견을 주신 점에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기대하고 주문해주신 피자가 고객님의 기대에 미치지 못하여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더욱 더 품질개선에 노력하여 추후 주문 시에는 만족스러운 제품을 제공해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아침부터 날씨가 쌀쌀하지만 상쾌한 바람 속에서 따뜻한 미소를 지을 수 있는 하루가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게스트 썸네일
      여름
      2016.09.27 12:13 신고

      ㅋㅋㅋㅋ 불평불만까지는 아니어도 이렇게 댓글이 달리면 불안해서 글을 못 쓰겠습니다. ^^*

    • 게스트 썸네일
      2016.09.27 12:14 신고

      아. 네~ 왠지 미안해지는 ㅠ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