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한채아 차세찌 열애 인정, 아는형님 징크스와 이수근의 신기

배우 한채아(36) 소속사 미스틱 엔터테인먼트 측이 차범근 전 감독의 셋째 아들 차세찌(32)와의 열애설을 부인하고 나섰다. 한채아 소속사 미스틱은 단순한 친분이 있을 뿐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했지만 네티즌의 제보가 이어졌고 평창동 자택에서 도베르만 개와 함께 찍은 사진, 그리고 성수동 아파트에 차세찌가 한채아를 데려다 주는 모습을 목격했다는 소문, 독일 목격설 등이 알려졌다.


한채아


차세찌


이런 상황에서 배우 한채아는 8일 오후 자신이 출연한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 시사회에서 차세찌와의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아는형님 서장훈 표정 띠로리~~~



기자간담회에서 한채아는 "얼마 전에 차세찌와 열애설이 불거졌는데 전달 과정에서 오해가 생긴 것 같다. 소속사와 사생활 부분을 소통하는 편은 아니지만 반대로 그만큼 소속사는 날 믿어준다. 회사와 나의 입장 차이가 있었고 진실을 밝히지 못했다. 소속사에서는 여자 배우로서 열애 사실이 좋지 않다고 판단해 보호해주고 싶었던 것 같고 영화 개봉도 앞두고 있어 많이 걱정하고 있었다"라며 차세찌와 좋은 감정으로 만나고 있다고 밝혔다.




한채아는 또한 "소속사와 내가 커뮤니케이션이 잘 안 됐다. 사실 이 지점도 소속사와 상의가 된 부분이 아니다. 하지만 거짓말을 한 뒤 너무 괴로웠다. 뭔가 숨긴다는 게 정말 괴롭더라. 다시 한번 죄송하다. 아이돌도 아니고 나이도 있는데 굳이 연애를 숨기고 싶지 않았다. 그분과 예쁘게 잘 만나는 중이다"라고 쿨하게 한채아 차세찌 열애설에 종지부를 찍었다.


차두리 차세찌 차범근 우루사 CF


그런데 놀라운 것은 얼마 전 강예원과 함께 영화 홍보를 위해 출연한 jtbc 예능 '아는 형님'이다.

아는형님에서 한채아는 빌딩을 소유하고 있는 서장훈에게 노골적으로 호감을 표현했고 서장훈은 내심 즐거워하는 표정을 보였고 한채아를 좋아한다는 김영철은 얼굴이 울그락 불그락하는 장면이 계속 나왔다.

예능 프로그램이니 재미있게 하려고 한 것이라 생각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은근히 배신감을 느낀다. 모든 것이 한채아의 설정인지, 아니면 서장훈과 김영철은 모르고 한채아와 삼각관계를 벌였던 것인지 궁금하기까지 하다. 

“서장훈과 만날 생각이 있냐”는 아는형님 멤버들의 질문에 한채아는 “그렇다”고 대답했다.



아는 형님에서 한채아는 강호동이 남자친구가 있냐고 가슴에 손을 얹고 대답하라는 요구에 한채아는 가슴에 손을 얹고 대답을 하지 못했다.


이 침묵이 긍정의 대답이었다고 많은 이들이 추측했고 특히 이수근은 어머니의 기를 받았는지 “이 상황에서 다음 주 한채아에게 열애설이 터지면 대박일 것 같다”는 말을 했다.

이 말은 정확히 맞아 떨어졌고 이수근의 신기에 많은 시청자가 놀라고 있다.


차범근의 아들, 차두리의 동생인 차세찌 나이는 1986년생 31살이고 한채아가 1982년생 35살로 4살 연하남 커플이다. 차세찌는 과거 차범근, 차두리와 함께 대웅제약 우루사 광고를 찍은 적도 있었는데 당시 차두리와 얼굴이 비슷해서 화제가 됐었고 또 술 마시고 싸움이 벌어져 폭행 사건에 휘말리기도 했었다.


한채아 차세찌 커플은 이들과 인연이 있는 배우 김성은과 축구선수 정조국 부부와 자리를 마련하면서 친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초토화] 한채아, 실제 남친이 있다?! 형님들 배신감에 촬영 보이콧!



신고

댓글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