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본문

문재인 김정은 깜짝 통일각회담, 트럼프와의 진짜 게임이 시작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 26일 김정은 위원장과 두번째 정상회담을 했다고 속보가 도착했다.

내일 오전 10시 문재인 대통령은 이 내용을 직접 담화하겠다고 밝혔다.


iPhone X | 1/120sec | F/1.8 | 4.0mm | ISO-25

사진은 MBC 속보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 정상회담을 취소하겠다고 밝힌 문제에 대한 협의라고 볼 수도 있지만 일종의 트럼프 압박일 수도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난데없이 하루도 지나지 않아 정상회담을 예정대로 다음 달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릴 수 있다고 밝혔다.

북미간 물밑 접촉이 계속 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 관련하여 미국의 제안을 받아들인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많다. 




내일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상황을 밝히겠지만 지금 가장 주목할 것은 북한과 한국의 정상이 언론에 알리지도 않고 판문점에서 회의를 개최했다는 것이다.

과거 과시용, 선거용, 보여주기식 남북 관계가 아닌 진짜 회의를 하고 있다는 것이 중요하다.

사진, 동영상 촬영도 문재인 전담 촬영팀이 촬영한 것이지 언론이 찍은 것이 아니다.

심지어 청와대 직원들이 카메라로 기자 대신 촬영하는 모습까지 잡혔다.


iPhone X | 1/120sec | F/1.8 | 4.0mm | ISO-40



이 얼마나 중요한 순간인데 언론의 왜곡된 보도를 허락하겠는가?

오로지 문재인 대통령이 생방송으로 실제 이야기를 언론의 시각과 관점 없이 국민에게 하겠다는 것이다.

그래서 현재 언론은 멘붕 상태이며 아무 정보도 안 들어오고 있다고 답답해 하고 있다.

어마어마한 뉴스지만 보도할 소스가 전혀 없는 것이다.


iPhone X | 1/120sec | F/1.8 | 4.0mm | ISO-32



아무튼 미국 트럼프의 게임,  네고시에이션에 대응하여 남북이 머리를 맞대고 우리의 입장을 정리하고 있다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가?


그동안 한반도에 어떤 일이 있어도 코리아는 강대국에 의해 패싱 당했고 우리의 일을 남의 나라에 맡겨야만 했고 처분을 기다리는 수준이었다.

하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을 만나며 실제 회의와 더불어 트럼프 정부를 압박하고 있다.

청와대 출입 기자는 물론 심지어 다수의 참모들에게도 비밀로 하고 만났다고 한다.


iPhone X | 1/120sec | F/1.8 | 4.0mm | ISO-40

북미 회담에 모든 공을 넘기는 1차 회담이 길잡이 회담이었다면 2차 회담은 추수 회담이 될 것이라고 했지만 통일각에서 급박하게 진행된 회의, 즉 판문점 북측 지역에 문재인 대통령이 넘어가 회담을 한 것은 단순한 길잡이 회담이 아니라 당사자의 적극적인 회담임을 보여준다.


2시간 동안 아무 격식과 행사도 없이 그야말로 정상이 회담을 한 것은 충분히 감동적인 부분이고 세계사, 한국사에 남을 사건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중재자에서 촉진자로, 그리고 당사자로 적극적인 액션을 취하고 있다.

그야말로 바둑 게임을 보듯 트럼프와 싸우고 김정은과 협의하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모습이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북미 정상회담이 6월 12일에 열릴 수도 있습니다. 북한과 논의 중인데, 북한도 회담을 원하고 우리도 원하고 있으니 한 번 지켜보겠습니다." 


일각에서 초등학생의 모습이라고도 평가하고 또 일각에서는 네고의 왕, 거래의 신이라고 평가되는 트럼프 9단!

문재인 9단이 포석을 끝냈으나 갑작스러운 트럼프의 공격에 당황하지 않고 오히려 대마를 잡으러 역공에 나섰다.


iPhone X | 1/120sec | F/1.8 | 4.0mm | ISO-32



지금은 문재인 대통령을 믿고 응원할 수 밖에 없는 살얼음판 같은 상황이다.

이 와중에 자유한국당 등 판을 뒤집으려 하고 중요하지도 않은 선거를 위해 협잡을 하는 매국노들이 있는데 이것은 한국의 작은 정치가 아니라 세계적인 역사의 한 장면이며 평화를 향한 인류의 관심이다.

제발 가뜩이나 살얼음인데 쿵쿵 뛰지 마라!


 

지금은 게임이다.

트럼프는 게임의 제왕이다.

대한민국 대표 문재인 9단은 결코 만만한 플레이어가 아니다.

문재인 국가대표 선수의 '신의 한 수'를 기대한다.

그리고 우리는 대한민국을 외치며 응원해야 할 때다.


댓글 4

  • 게스트 썸네일
    2018.05.26 20:53 신고

    문재인 9단, 세계적인 트럼프와 바둑 게임.
    포석은 끝나고 트럼프가 먼저 공격을 시작했는데 이 때 문재인 9단!

  • 게스트 썸네일
    2018.05.26 20:53 신고

    이러니 문재인 9단을 사랑하지 않을 수가 있겠나?
    문재인 김정은 깜짝 만남에 언론이 난리 났다.
    화면 외에 아무 것도 제공하지 않고 있다.
    정말 존경과 사랑과 응원을 보내고 또 보낸다!
    #사랑해요문재인 #사랑해요김oo

  • 게스트 썸네일
    2018.05.26 20:54 신고

    문재인 김정은 깜짝 통일각회담, 트럼프와의 진짜 게임

    • 게스트 썸네일
      여름
      2018.05.27 01:02 신고

      어디 보자... 일단 보수 언론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의 깜짝 show에 신뢰하기 힘든 사람이란 인상을 받을 터이고, 문재인 대통령은 대계를 위해 (한국 여론이 아닌, 한국 언론으로부터) 자신이 욕 먹는 것은 잠시라고 생각할테고, 김정은은 판을 엎은 뒤 (자신의 힘만으로) 다시 판을 재구축했다고 만족스러워할 겁니다. 트럼프는 다시 협상할 수 있다고 말한 것처럼, 마지막 순간에 문재인과 김정은 사이에 서서 사진을 찍을 수 있으면 만족할 위인입니다. 이걸로 노벨 평화상을 받을 수 있으면 트럼프의 목표는 달성되는 것이죠. 문재인이 그것까지 염두에 두고 판을 짜면 좋을텐데, 주변 참모진한테도 알리지 않고 행동한 걸 보면, 주변에 "설계자"가 없는 모양입니다. 대외적으로는 성과가 보일텐데, 대내적으로는 새로운 지지세력이 만들어지지 않고, 반대세력의 공격성을 더 높이게 되었으니까, 大手이지만 동시에 惡手를 두었습니다. 길게 보면, post 문재인이 없기 때문에 이번 성과가 이어질 확률이 매우 낮다는 겁니다. 즉, 한 정권의 쇼맨쉽으로 끝나고 말 거라는 거죠. 그렇게 되면 노무현 정권과 다를 바 없어집니다.
      길게 보나 짧게 보나, "잃어버린 10년"처럼 북한에 간 내주고 쓸개 빼주는 모양새를 취하면, 뭘 이루더라도 인정받지 못할 겁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너희들이 시끄럽게 싸우는 동안에 난 내 할 일을 해야겠다"라는 태도지만, 큰 판일수록 여러 사람이 움직일 명분이 필요한 겁니다. 그래야 일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일의 성과가 널리 알려지고 일의 성취가 사회적으로 인정됩니다. 실속을 차리려고 독선적인 모양새를 취하면 "다 된 밥에 재 뿌리는 일이 반드시 생깁니다." 그렇게 해서라도 자신들의 존재의의를 드러내려는 세력이 있을 테니까요. 문재인 대통령은 한국에 돌아와서 우익정치나 보수 언론인들의 수장들에게 직접 협조를 구하는 모양새를 취해야 합니다. 물론, 그리하면, 한겨레 따위에서 안 좋게 보겠죠. 하지만 그렇게 하지 않으면, 지금은 별 소리 듣지 않겠지만, 후에 보수와 우익으로부터 비참하게 팽당할 것입니다. 그리고 그 때는 자신들의 정권을 세우기 위해 바쁜 같은 좌익 정치인이나 지식인 그룹으로부터는 아무런 도움도 받지 못 할 겁니다. 여태까지 그래왔으니 앞으로도 그러할 것입니다.

미디어 뉴스 연합 CULTPD.COM

design by tokiidesu. powerd by kaka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