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우리동네 막걸리집 <어설픈집>

누가 이름을 붙였는지... 참 어울리는

우리동네 막걸리집

그 이름 <어설픈집>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이모 한분이 작은 주방에서

뚝딱 뚝딱 음식을 만든다.

꼭 엄마가 만들 듯...


Kodak DCS660C | 1/13sec | F/0.0 | 0.0mm | ISO-100





웃기는건

벽에 낙서들이 써있는데

보통 대학가의 음식점에는 젊은이들의 낙서가 보이는데

여긴 순 아저씨들이 적어놓은 글씨들이다.



Kodak DCS660C | 1/20sec | F/0.0 | 0.0mm | ISO-100




저런 고운 손매에 밍크코트를 입은 여자는

전혀 어울리지 않는 곳이다.

하지만 내가 이런 집을 좋아하니

저 분도 어쩔 수 없다.

근데 의외로 되게 좋아하더라...



Kodak DCS660C | 1/15sec | F/0.0 | 0.0mm | ISO-100





집에서나 먹을법한 무채 반찬과 김칫국...

그리고

막걸리...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참 놀라운건...

벽에 붙은 메뉴 중에 안되는게 태반이다.

그날 그날 이모 마음대로

알아서 메뉴가 바뀐다.

메뉴에 없는 것도 레시피만 얘기하면 바로 옆에서

만들어 준다 ㅎㅎㅎ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정체 불명의 빈대덕이다.

감자를 채 썰고 청양고추를 넣어서 만들어 달라고 했다.

그리고 꼬막...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드라마 볼 때는 안주도 안해준다.

성의없고 준비성 없고 불친절하다고 볼 수 있지만

다르게 보면 상당히 편하다.

진짜 이모네 집에 놀러온 느낌이다.

추울까봐 난로를 돌려주고 ^^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이런 집은 코닥 660으로 찍는 것이 딱이다.

은은하고 정겨운 집이다.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한가지 흠이라면 아저씨들이 취해서 너무 시끄럽다.

젊은 여자 데리고 가면 아저씨들이 자꾸 처다본다.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집에서 먹는 수제비를 먹고 싶다고 했다.

밀가루로 금새 만들어왔다.

냄비를 잘 안씼었는지 비린내가 난다...

그래도 따뜻하다.



Kodak DCS660C | 1/30sec | F/0.0 | 0.0mm | ISO-100




그리운건 그리운대로 즐기는 사람이고 싶다.


코닥 DCS660이 만들어낸 추억 사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6

  • 게스트 썸네일
    2010.10.18 15:53 신고

    진짜 어설픈집 맞네요. ㅋㅋㅋ
    읽으면서 참 많이 킥킥대며 웃었어요.
    어디에요? 함 가보고 싶네요.

    • 게스트 썸네일
      2010.10.18 16:34 신고

      합정역에서 가까운데요
      설명하기가 어려워서 못올렸어요 ㅎㅎ
      전화번호도 모르고...
      나중에 올려놓을게요

  • 게스트 썸네일
    빠리불어
    2010.10.18 16:09 신고

    오늘은 아내님과의 외출이셨네여 ^^*

    정말 사진으로봐도 정겹고 글이 있어 더 정겨운 사진이야기 잘 봤어여..

    근데 텔레비젼 보실 때 정말 안주 안만들어주신다고 해서 놀랬어여 ㅎㅎㅎ

    암튼 어설픈집의 영원한 정겨움을 간직해주시길 바라면서 ^^*

    즐거운 한 주 이어가세여>>>>>>>>>. ^^*

    • 게스트 썸네일
      2010.10.18 16:34 신고

      네 정겨운 집들이 다 망해가니
      서민들이 행복한 시절이 와야할텐데 ^^

  • 게스트 썸네일
    2010.10.19 20:45 신고

    예전에 교수님이랑 같이 막걸리와 돼지껍데기 먹었던 곳은 아닌가 보네요 그 집도 어설펐는데 말입니다. ㅋ

  • 게스트 썸네일
    차칸늑떼
    2012.05.14 16:52 신고

    현장감이 묻어납니다^^
    잘보고 갑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