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후지 어플 강추. 구닥 안드로이드와 비교하여


얼마 전 구닥 어플 안드로이드 버전이 출시하여 아이폰에 이어 서브 스마트폰에 구닥 어플까지 유료로 깔았다.

구닥은 분명 매력있는 색감으로 두번의 결재까지 이끌어 낸 훌륭한 어플인데 이것이 말이지...

계속 쓰다보면 사진이 좀 답답하다.


그래서 후지어플을 번갈아 쓴다.

구닥이 코닥필름을 오마주했다면 후지 어플은 후지필름을 오마주했다.

마치 후지필름의 결과물처럼 바꿔주는 것인데

이것 역시 아직 안드로이드 버전이 없다.

앱스토어에서 후지라고 검색하면 아래 스샷같은 어플이 있을 것이다.



일단 후지 어플의 장점은 구닥처럼 몇일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구닥의 장점이자 단점인 필름 감성과 기다림을 위해 제공하는 제약은 시간 설정으로 바로 해제 가능하지만 여간 불편한 것이 아니었다.

기다림의 설렘도 한 두번이지 바로 뽑을 수 있는 것을 설렘과 함께 기다리는 일은 사실 귀찮을 때가 더 많았다.

하지만 후지어플은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바로 사진을 확인할 수 있으며 무료로도 날짜를 없앨 수 있다.

유료에 좋은 기능이 있으니 촬영한 것을 바로 스마트폰에 저장할 수 있다는 것이다.

더 좋은 기능은 다른 카메라로 찍은 사진까지 불러와서 후지 어플에 적용시킬 수 있다는 것이다.


아래 사진은 일반 촬영을 후지 어플로 보정한 것이다.




위가 후지 어플로 보정한 것이고 아래가 원본.

아래 츠쿠네는 위가 원본, 아래가 후지어플 보정샷.






필름 느낌으로 콘트라스트가 강해지고 초점 맞지 않는 부분이 소프트해진다.




스마트폰 카메라 어플, 오랜만에 후지 어플 강추한다.

아! 그리고 셀카와 파인더 크게보기도 있다. 

구닥은 액정이 너무 작아서 보이질 않는다.



댓글

미디어 뉴스 연합 CULTPD.COM

design by tokiidesu. powerd by kaka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