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무한도전 김현철 박명수 소름끼치는 10년전 X맨 당연하지

무한도전 유행어 원조논란에 김영철, 김신영, 김현철 등 다양한 주장들이 펼쳐지는데 그중 경악, 소름의 장면이 있었다.

10여년전 유행하던 SBS 일요일이 좋다, X맨 코너 중 당연하지 게임이 있다.

장안의 화제를 불러일으킨 대 히트작 X맨 당연하지 게임.

여기서 배출해낸 스타들이 강호동 천생연분만큼이나 많았던 당대 히트였던 컨텐츠다.


벌써 10년이 넘었기때문에 잘 기억이 나질 않는데 모처럼 김현철이 나와서 돌고래 오호츠크 이모작 이야기가 나와서 생각이 났다.

게다가 쪼쪼 댄스도 김현철이 원조라는 논란.

그런데 분명 어디선가 본듯한 장면이 아닌가?


그래서 찾아보니 과연 충격적인 장면이 있다.


X맨 당연하지 게임에 출전한 박명수와 김현철.



자막을 보면 김현철과 박명수는 워낙 친한 개그맨 선후배이고 박명수가 김현철의 개그 양아버지라고 한다.



박명수의 개그 양아들 김현철.


이때 박명수는 당대 최고의 프로그램 X맨에 김현철을 꽂아준 것이 자신이라고 자랑을 한다.

10여년전 콘텐츠지만 묘하게 오늘 무한도전이랑 겹친다.

MC도 유재석이 있고 옆쪽에 보면 하하도 있다.

완전히 비슷하다.

게다가 오늘 무한도전 원조논란과 똑같은 논란으로 당연하지 게임을 하고 있다.

 


박명수의 오호츠크해 돌고래 떼죽음이 표절이라는 이야기를 한다.

그리고 오늘 무도보다 더 구체적으로 랩을 보여주고 있다.





소름끼치게 오늘 무한도전 방송 내용과 똑같은 8비트 유로 쪼쪼댄스도 자신의 것이라 주장한다.




체육복을 입고 양복을 입은 것만 달라졌을 뿐.

출연자와 내용이 모두 똑같다.




박명수 김현철 당연하지 동영상 보기




세월이 10년도 넘었고 X맨에서 배출한 스타들과 MC는 그대로 지금까지 활약하고 있다.

무한도전과 런닝맨의 주역들이 당연하지 게임에 많이 등장한다.

그리고 계속되는 원조 논란.




히트다 히트는 누구의 것일까?

사실 히트다 히트를 처음 쓴 사람은 이들 중 아무도 아니다.

원래 옛날 엄마들, 할머니들이 쓰던 말이다.

원조논란이 이래서 답이 안나온다.

구전가요를 갖다 쓰면 저작권료를 지불하지 않아도 되는 것과 똑같다.


세상에 처음 알린 것이 주인이냐, 본격적으로 히트시킨 사람이 주인이냐는 의미가 없다.

이런 경우 주인은 민중이다.


표절이냐 아니냐는 그냥 장난이다.

오늘 무한도전도 사실 X맨 당연하지 컨텐츠의 표절 아닌가?


사실 이보다 중요한 것은 무한도전 아이템에 큰 펑크가 났거나 제작진이 휴가를 준비하거나 뭔가 이상하다.

재미는 있었지만 히트다 히트 저작권으로 2주를 가려하다니.

요즘 무도가 참 이상하다.


추신 ) 요즘 연예인 성폭행 사건이 줄을 잇는데 김현철이 과거에 성관계 전 썼다는 원나잇 각서가 귀감이 되고 있나?

http://starpd.com/wordpress/무한도전-김현철-과거-성폭행-혐의-합의각서-쓰고-성/ 

신고


댓글 1

  • 게스트 썸네일
    여름
    2016.07.24 01:43 신고

    예를 들면 close up도 거 뭐냐... 링컨 암살 장면 나오는 영화에서 유명해지고 하나의 기법으로 인정받긴 했지만, 실은 그 전부터 있었던 기법이었으니까요. 마이클 잭슨의 트레이드 마크 춤들도 가만 보면 이전 흑인 댄서들이 춤췄던 걸 다 카피한 겁니다. 하나도 빠짐 없이 다요. 다만, 잭슨은 그걸 한꺼번에 다 보여줬다는 차이만 있습니다. YouTube에서 검색해 보면 다 나옵니다.
    그러고 보면 재밌는게, 코미디와 댄스는 저작권 개념이 없습니다! 한국이나 미국에서나 마찬가지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