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장혁과 샌프란시스코 부댕에서 사워도우로 악어빵 만들기


5명의 스타와 책을 만들기로 하고 여행을 떠났습니다.

출판사 대표가 바뀌면서 책은 공중에 부웅! 뜨고 

막대한 제작비는 사라지고 사진만 남았습니다.

첨부한 사진은 사진 작가가 함께 작업한 것임을 알려드리면서...

국내최대 블록버스터 블로그 포스팅, 별*여행 시작합니다.





샌프란시스코.

고향과도 같이 포근한 도시.

그리고

어디선가 나는 빵 냄새.


그 빵 냄새는 단지 고소한 버터 향이 아닌

시큼한 사워도우(SOURDOUGH)의 향기.





부댕(BOUDIN)이란 빵집은 지도로 찾지 않아도 된다.

부둣가 근처에서 눈을 지긋이 감고 걸어보면

큰 창문을 발견할 수 있다.







곰돌이 빵과 꽃게 빵, 

악어 빵 들이 소장하고 싶게 놓여 있다.






처음엔 장혁의 이미지와 빵 만드는 이미지가

잘 어울릴까 걱정했다.

별 분량 없을 것 같다는 예상을 깨고

급관심을 보이는 장혁!!!





난 여기서 깜짝 놀랐다.

장혁, 그의 손이 예쁘다는걸 처음 알았다.

나에게 절권도 시범을 보여줄 때 만져본 그의 손이

부드럽다는 건 알았지만

이렇게 손이 예쁠 수 있다니...





이것이 추노의 손이란 말인가?

어렸을 때 소개팅 할 때 여자들에게 이런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손이 참 예뻐요!"

칭찬할만한 것을 못 찾았을 때 사람들은 손이나 이름이 예쁘다고 하거나

목소리가 좋다고 한다.





그런데 장혁의 손은 정말 예뻤다.

정확히 표현하면 고운 손이었다.

액션 씬을 그렇게 많이 찍는 배우가

어찌 이리도 손이 고울까?



게다가 빵 만드는데 엄청난 관심을 보이는 것에 

살짝 당황했다.







역시 새끼 거북이로는 만족을 못하고

악어를 만들어보고 싶다고 했다.






즐거웠다.

그냥 빵 냄새를 계속 맡고 있는 것 만으로도

안델센의 동화가 떠오르듯 행복했다.





대충 만드는 척만 해도 될 것을

진심으로 즐기고 있는 그를 위해

시간을 할애했고

다음 촬영 시간에 지장이 있었지만

뭐... 상관 없었다.


빵만드는 아빠의 모습처럼 

그의 섬세하고 따뜻한 사진이 보기 좋았다.





오븐에 넣고 빵을 굽는데

어린 아이처럼 기대했다.





아마도

샌프란시스코에서는 

밥을 짓는 어머니의 모습처럼

빵을 굽는 어머니의 모습이 기억되겠지...






악어빵이 완성됐다.

여행 중 가장 따뜻한 기억이 이 곳에서 남겨졌다.

아마 장혁의 고운 손을 본 사람은 나 밖에 없을거다.

그의 진지함, 투철함, 모험 정신에 속아서

우리는 그의 손을 못보고 있었다.


촬영 중에 잠시 나의 손을 바라보았다.

사람의 얼굴에 인생이 드러난다고 했는데

그 때 잠시, 이런 생각을 했다.


사람의 손에 어쩌면 더 많은 이야기가 숨어있지 않을까?


농부의 손, 검객의 손, 그리고 어머니의 손...

내가 보고 느낀 것이 눈에 비친다면

내가 했던 행동들은 손에 드러나지 않을까?


'손은 인생의 이야기'란 말을 한번 써봐도 되지 않을까 생각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미국 | 샌프란시스코_(CA)
도움말 Daum 지도


댓글 8

  • 게스트 썸네일
    chakan wolf
    2012.08.06 08:10

    맞습니다.
    손은 어떤 그 한사람의 인생을
    말해주는것같습니다.


    키햐~~
    장혁씨 손 정말곱네요^^

  • 게스트 썸네일
    클라우드
    2012.08.06 10:56

    저렇게 큰 악어빵은 첨 봐요.^^
    장혁님 손이 참으로 어여쁩니다~^^
    김피디님 손도 이뿌실 것 같아여~^^

  • 게스트 썸네일
    혁팬
    2012.08.06 13:09

    김피디님 포스팅 너무 잘 봤어요. 장혁씨의 고운손을 드뎌 인식하신 분이 생기다니!!! 무한감동이에요.
    절권도로, 권투로 여기저기 찢긴 손이지만 장혁씨 손은 참 섬세한 손이죠. 추노에서도 절에서 모든 것을 내려놓고자 부처한테 절할때 보여준 손을 보면 참 많은 이야기를 해주는 손입니다. 김피디님 글 종종 와서 잘 읽고 가곤 합니다. 좋은 정보, 좋은 감상 포인트, 좋은 생각들 참 좋네요. 앞으로도 좋은 글 기대합니다. (참, 장혁씨 멋진 사진들과 좋은 글 많이 풀어주셔서 너무 감사해요.^^)

    • 게스트 썸네일
      2012.08.06 15:58 신고

      앗 저말고도 장혁씨의 손을 보신 분이 계시군요
      전 그 손을 보면서 꽤나 놀랐습니다
      말과 눈빛, 행동으로 모든걸 속여도
      손은 거짓말을 하지 않습니다 ㅎㅎㅎ

  • 게스트 썸네일
    구경꾼
    2012.08.07 23:31

    김피디님 글 항상 잘 보고 있어요~ 장혁씨 정말 어린 아이처럼 좋아하네요ㅎㅎ 김피디님 사진에서는 막 따뜻한 느낌이 전해져와서 좋아요 글도 그렇고요~ 다음글도 기대할게요ㅎㅎ

    • 게스트 썸네일
      2012.08.08 09:44 신고

      댓글 주셔서 감사합니다
      이렇게 보시는 분이 계시다는걸 표시해주시면
      제가 글쓰는 재미가 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