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미국에서 만난 넷플릭스 옥자가 안타깝게도 토렌트 사이트, P2P에서 불법으로 다운로드

봉준호 감독의 신작 영화 '옥자'가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되자마자 불법으로 다운로드 받아지고 있다.

새로운 제작, 유통 방식으로 어쩌면 또 다른 창작자의 기회가 될 수 있는 넷플릭스 서비스가 위기를 맞게 되는 것이다.

하지만 이에 대한 우려는 옥자 개봉 전부터 있었는데 예를 들어 올레TV나 SK 등의 IPTV, 또는 인터넷 서비스를 하게되면 토렌트 등 불법 P2P 공유가 시작되는 것을 의미할 정도로 불법 유통이 심각했다.


토렌트 사이트 옥자 파일


영화 옥자의 불법 다운로드 파일명인 Okja.2017.1080p.WEBRip.x264-STRiFE.torrent (127.3 K)를 보면 심지어 1080P 고화질로도 공유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또한 자막도 자체자막이라고 나와 있어서 영상 안에 한글 자막이 이미 삽입된 것으로 보인다.




얼마 전 미국 LA에 갔을 때 거리에서 옥자 홍보 포스터를 보고 참 반가웠고 봉준호라는 이름이 자랑스러웠는데 벌써 불법으로 파일이 돌아다니고 있으니 안타까움이 매우 크다.


E-M1MarkII | 1/800sec | F/4.5 | 14.0mm | ISO-200

E-M1MarkII | 1/1600sec | F/4.5 | 7.0mm | ISO-200

E-M1MarkII | 1/640sec | F/4.5 | 14.0mm | ISO-200

E-M1MarkII | 1/1250sec | F/4.5 | 14.0mm | ISO-200

E-M1MarkII | 1/1600sec | F/4.5 | 7.0mm | ISO-200


옥자 불법 다운로드때문에 봉준호나 넷플릭스가 안타까운 것보다 사실 이후의 많은 창작자의 고통, 그리고 수익이 나지 않으면 재투자가 줄어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없게 되는 점, 또한 새로운 플랫폼의 시도가 줄어들고 한국의 거대 독점 멀티플렉스만 흥하는 구조가 되는 등등 결국 관객이 최종적으로 피해를 보게 된다.




넷플릭스 측은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회원들이 동시에 영화를 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이것이 불법 다운로드 문제를 줄일 수 있다고 믿는다고 했다.

실제로 미국이나 캐나다 등 넷플릭스 서비스가 자리 잡은 지역에서는 불법 다운로드가 줄었다고 한다.

정상적으로 콘텐츠를 소비하는 것이 더 편하고 합법적이며 소비자가 지불하는 비용으로 창작자가 다시 새로운 작품을 기획할 수 있고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선진적인 생각을 해야 할 때다.


영화'옥자'는 개봉 전 논란이 있었으나 결국 3대 멀티플렉스(CJ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에 상영되고 넷플릭스를 통해 동시 개봉했다.


한편 옥자보다 먼저 개봉한 영화 리얼은 혹평 행진인데 이 영화의 장면 중 설리 노출 장면을 스마트폰 등으로 촬영하여 공유하는 것도 현재 큰 문제다.

영화 '리얼'의 제작사 코브픽쳐스는 "작품의 일부 또는 전체를 저작권자의 허락 없이 복제하거나 촬영해 동영상 또는 스틸컷으로 온·오프라인에 배포하는 행위는 저작권법 위반으로 법적 처벌을 받을 수 있다"며 강경한 법적 조치를 하겠다고 경고했다.

댓글 0

미디어 뉴스 연합 CULTPD.COM

design by tokiidesu. powerd by kakao.

티스토리 툴바